'부산광역시장배'에 해당되는 글 2건

제29회 부산광역시장배 태권도 품새대회 :: 2009.02.15 22:05


중3 남자 결승
이 날 본 선수들 중 가장 기량이 좋았던 두 선수


쳥년 2부(만 31세 이상) 예선
좀처럼 보기 힘든 관장님들의 품새 경기

더 많은 영상보기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제29회 부산광역시장배 태권도 품새대회를 보고... :: 2009.02.15 21:58



밸런타인데이 오후 여자친구가 만들어 준 초콜릿을 나눠 먹으며 품새 대회가 기장체육관으로 향했다. 일반부에 참가하는 선수들의 실력을 꼭 보고 싶어서 여자친구에게는 미안하지만, 데이트 겸 경기관람을 한 것이다.

이번에도 어김없이 느꼈지만, 태권도 경기는 선수, 관중, 심판, 진행진 모두가 지루함과 싸워야 한다. 품새경기를 처음 보는 여자친구는 끝내 내 어깨에 기대어 꾸벅꾸벅 졸았다. 나야 뭐 선수들의 동작을 분석하고 나름대로 판정을 내리며 공부하는 시간이지만 경기와 아무런 관련 없는 여자친구와 같이 일반인들이 보기에 품새경기는 아무런 감흥을 느낄 수 없는 시간일 뿐이다. 최근에는 태권도 품새경기의 비중이 겨루기와 비슷하지만, 태권도의 대중화, 스포츠화에 이바지하는 역할은 크지 못할 것이란 생각이 든다.

실제로 시 규모의 품새대회를 직접 본 것은 처음인데 생각보다 선수들의 기량이 그리 뛰어나지 않았던 것 같다.
특히 만 31세 이상이 출전하는 성인부(남자 청년2부) 경기에 관심을 많이 뒀었는데 개인적으로 실망에 좀 컸던 것 같다. 내년에 내가 만 31세가 되니 꼭 참가해보고 싶다. 1위를 하기는 어렵겠지만, 순위권에는 들어갈 수 있을 것 같았다.
 
만 19세~만 30세까지 참가하는 청년1부 역시 기량이 뛰어나다고 느낀 선수는 없었지만 그래도 내가 넘어서기에는 좀 버거울 것 같았다. ㅋㅋ

2일 차에 '사자후' 소속 박혜림 양의 경기를 꼭 보고 싶었는데, 아~ 두 번은 도저히 못 가겠다. 박혜림 양은 몇 년 전부터 뛰어난 기량을 보여 눈여겨 봐왔는데 각종 대회에서 우승을 휩쓸더니 올해 경희대학교에 진학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 나와는 아무런 관련 없는 선수이지만 한 명의 팬으로서 앞으로 훌륭한 선수로 커가길 기원한다.

부산에서는 사자후, 아카데미, 승리마루 등의 품새 선수팀이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는데 게 중에는 단연 사자후가 부산을 대표하는 팀으로 볼 수 있다. 해운대 경희체육관에서 전문 코치를 두고 품새 선수를 따로 양성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 이번에 상당수의 학생이 수도권 대학으로 진학한 것으로 알고 있다.

내가 처음 품새 쪽으로 큰 관심을 기울인 것도 어찌 보면 사자후가 전국대회에서 연거푸 좋은 성적을 거두었다는 소식을 접하고 나서부터다. 그들의 경기 동영상을 보고 도대체 어떻게 지도했을까……. 하는 의문에서 출발한 것이다. 경기 품새강습회도 많이 다녀봤지만 가장 확실한 것은 경기 모습을 보고 분석하는 것이었다. 내가 아는 경기 품새의 기준은 바로 박혜림양의 경기 동영상이었던 것이다. 아무튼, 이번에 그 경기를 가까이서 볼 좋은 기회를 놓치게 되어 아쉬울 따름이다.

우연히 보게 된 ATA(미국태권도협회)의 사범양성 기준 중에 일 년에 한두 번 경기에 선수나 심판으로 참가해야 한다는 규정이 있는 것을 보았다. 나는 실력은 부족하지만 겨루기는 물론 품새대회도 이것저것 많이 참가해보고 싶은데 사범이라는 위치에서 대회에 참가하여 좋은 성적을 거두지 못하면 어쩌나 하는 걱정 때문에 선뜻 나서지를 못하고 있다. 늘 부산에서 열리는 대회를 참관하면서 '와~ 나보다 못하네!' 하는 생각만 할 뿐이다. '저기 저 심판 내가 아는 관장님인데 내가 지는 거 보면 다 알려지겠지….' 하는 두려움은 나의 용기를 꺾어 놓을 만하다.

물론 내가 기량이 뛰어나 자신감이 넘친다면 그런 것을 극복하겠으나 실력이 부족하기에 그런 걱정이 있는 것일 거다. 하지만 머지않아 나는 그러한 것들을 극복하고 선수로서 심판들에게 고개를 숙이는 날이 올 것이라 확신한다.


  • 라벤더 | 2009.02.16 12:17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저도 갔었는데... 엄청 지루하더라구요
    저희 동생이 하는 경기 보러 ...
    저 위 사진 아저씨도 본것같은데...
    아쉬움도 많은것 같구가끔대회에 참가해 보면서 느낀거지만 많이 지루 하다는거
    심판 하시는 분들도 지루하구 조시는듯한 느낌
    글 잘보 고 갑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 PREV #1  | 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