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광역시태권도협회는 작은 단체가 아닌데 말입니다. :: 2011.09.10 13:00

부산광역시태권도협회(이하 부태협) 홈페이지(http://www.busantaekwondo.org) 게시판을 살펴보다 의문스러운 점을 발견했다.

심사 바로 전날에 바뀐 장소가 공지되었다.


7월 26일에 고품자 심사가 개최된다는 공지가 올라왔다.
심사 시 유의사항이 심사 이틀 전날에 올라왔다.
유의사항이야 그렇다 쳐도 심사시간의 변동과 심사장소가 변경된 것이 이틀 전에 공지로 올라와 있다는 점은 분명히 지적해야 할 부분이 아닌가 싶다.

이렇게 이틀 전에 장소가 바뀐 것을 공지한다면 매일매일 부태협 홈페이지에 들어와 보지 않는다면 알기 어렵다는 것이기 때문이다. 

최소한 3년 이상을 기다린 끝에 보는 심사인데 장소를 잘못 찾아 심사를 보지 못한다면 얼마나 황당한 일인가 말이다.

분명 그 날 심사장을 잘 못 찾아가 부랴부랴 변경된 곳으로 온 사람들이 적지 않았을 것이다.

장소 변경 공지를 늦게 올린 것은 해야 할 부분이고 장소가 변경된 것은 의아스러운 부분이다.
협회는 연초에 1년 계획안을 공개하는데 그에 따라 장소섭외를 할 것이다.
만약 연초에 8월 행사 예약을 못 했다 하더라도 7월 말에 정해진 장소가 이틀 전에 바뀐다는 것은 이해하기 어려운 부분이다.
어떠한 사정이 있었다면 그에 대한 소명이 있어야 할 텐데 그럴 기미는 전혀 없다.

시 협회, 특히 부산과 같이 큰 협회가 왜 이렇게 일개 계 모임처럼 손바닥을 쉽게 뒤집는지... 아쉬운 부분이다.

협회는 협회 회원들의 힘으로 운영되는 만큼 이런 작은 일로 부산시 협회 도장들이 불이익을 당하지 않도록 좀 더 배려해야 하지 않을까 싶다.

태권도협회는 협회 소속 도장들을 위해 일하는 단체이지 도장들 위에서 군림하는 단체가 아닌 데 말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김사범 | 2012.06.28 07:39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요즘은 도장 위에 군림하는 협회가 많습니다. 저는 충남협회 소속인데 절대 그런 일 없습니다. 문자서비스까지 친절히. 부산협회는 충남보다 돈도 많을 텐데 업무 점수는 더 낮을 듯 싶습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