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권도 관장이라 결혼을 허락한다. :: 2011.02.18 12:30

대학 4학년 때 사범으로 취업을 나와 사범 생활 2년 만에 대학 때 학자금 대출받은 거 겨우겨우 갚았다.
쥐꼬리만 한 월급 받아 학자금 대출 갚는다고 나름대로 고생했다.

이제 결혼 자금 좀 모아야겠다 싶었는데 자의 반 타의 반으로 도장을 인수하면서 다시금 빚을 졌다.
이번에는 학자금 대출과는 비교되지 않는 큰돈이다.
그러고는 일 년 동안 꽤 많은 빚을 청산 했다.
그래도 갚아야 할 돈은 몇 배는 많이 남아 있었다.

하지만, 여친님께서 결혼 얘기를 꺼내며 2010년에 결혼하자며 돈을 모으라는 것이다.
그래서 빚 갚는 것을 중단하고 돈을 모으기 시작했다.
빚 갚을 때는 쓸 거 안 쓰고 갚아나가니 돈이 금방 갚아지더니 이거 뭐 결혼하려고 돈을 모은다고 모으는데 뭐가 모이질 않는다. -_-;
끝내는 2010년은 그렇게 흘렀다.

그래도 이렇게 저렇게 해서 제법 큰 돈이 만들어 졌다.
예전에 여친님 부모님께서 반대하셔서 여친님이 집 구할 돈 모으면 다시 얘기하자고 했는데 그만큼 모였으니 부모님께 다시 얘기했다.
그런데 이번에는 뜻밖에 순순히 하라고 했다는 것이다.

나는 큰 반대에 부딪힐 것으로 생각하고 마음 단단히 먹고 지내고 있었는데 이거 시간 좀 흘렀을 뿐인데 의외로 쉽게 풀리니 웃어야 할지 울어야 할지…….
사범에서 관장으로 위치가 바뀌고, 최소한의 결혼 자금을 모았다는 것이 작용했겠지?

아무튼, 지난 토요일 여친님의 부모님을 만났다.
나에게 모질게 대할 줄로만 생각했는데 예상외로 따뜻하게 맞아주셔서 너무나 고마웠고 자신감이 생겼다.

그 후로 미친 듯이 집을 구하러 다녔는데 이거야 원 우리가 가진 돈에 맞는 집은 세상에 존재하지 않는 것 같았다.
몇 날 며칠을 먹이를 찾아 어슬렁거리는 하이에나 마냥 집을 찾아 돌아다녔다.
왜냐! 올봄이 가기 전에 꼭 결혼하고자 하는 여친님의 의지 때문이다.

아무튼, 극적으로 정말 괜찮은 집을 발견했다.
그런데 젠장~ 9천이란다.
고민을 거듭한 끝에 전세자금 대출을 받기로 하고, 가계약을 했다.
이번 주 토요일에 본 계약을 하기로 했다.

이제 집을 구했으니 어서 날을 정하고 상견례하고 분주하게 움직여야 한다.
요즘은 집을 구하지 못해 결혼식하고 신혼여행 다녀와서 집 구할 때까지 각자의 집에서 사는 신혼부부도 있단다.
그래서 예비 장인, 장모님이 집을 먼저 구해야 날짜를 잡아준단다.
이제 승낙과 집이라는 두 가지 산을 얼떨결에 넘었다.
이제 또 얼마나 많은 난관과 부딪힐지 모르지만, 뭐, 잘 되겠지…….
기존에 있던 빚에 전세자금 대출까지… 1억 가까운 빚을 떠안게 되었으니 앞으로의 고생길이 눈에 훤하다.

13년의 연애와 결혼까지 우여곡절이 얼마나 많았겠는가…….
오랜 사랑의 결실을 볼 것을 생각하니 들뜨기 시작한다.
평소에는 하기 싫었던 품새 수업에도 힘을 내서 열심히 했다.
아이들에게 짜증이 나다가도 기쁜 일을 생각하며 한 번 웃어주었다.

그러고 보면 가르치는 사람이 행복하면 그 밑에서 배우는 제자들도 행복해지겠다.
우리 도장에 아이들을 위해서도 내 삶을 위해서도 행복해져야겠다.

태권마루 곧 장가갑니다.
많이많이 축하해 주세요. ^^


2009/04/27 - [사범일지] - 태권도 사범이라 결혼을 반대한다.
2009/05/23 - [사범일지] - 태권도 사범의 비애, 태권도장과 결혼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전 댓글 더보기
  • 응원하며 | 2011.02.18 14:10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결혼이란 참 어렵습니다. 하지만 돈으로 대신하지 못 할 기쁨도 많습니다. 물론 힘든일도 있지요. 힘들고 고통스럽고 어려운것은 기쁨보다 작아 짐니다. 축하합니다.

  • 라떼향기 | 2011.02.19 18:06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축하드리네요.. 사실 저도 태권도장을 다니기 전에는 몰랐는데 사범들의 환경이 생각보다 많이 열악하더군요.. 정말 봉급도 얼마 안되고... 태권도를 하면서 알게된 저랑 동갑인 여자 사범은 정말 제가 상상도 못했던 적은 액수를 받으면서 사범일을 하는 것도 봤고... 저보다 나이 많은 여자 사범님은 자신이 사범임에도 자기는 남자 사범과는 결혼하지 않겠다고 말하는 것을 봤을때 태권도하시는 분들 경제 사정이 안좋다는것을 느꼈습니다.. 그래도 이렇게 힘들게 결실을 맺게 되어서 다행이네요.. 행복한 가정 꾸리시길 바랄께요..

  • 박사범 | 2011.02.22 12:27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축하드립니다..^^ 저도 올해 결혼을 계획중인데,, 아직 사범인지라 ㅠㅠ
    많이 힘드네요 ㅠㅠ

  • 김태권 | 2011.02.22 12:36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너무 축하합니다~ 저의 길을 먼저 걸어간분 같습니다~ 화이팅~^^

  • 공사범 | 2011.02.22 16:14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결혼 정말 축하한다는 말을 먼저 해야겠네요...

    오래간만에 뵙겠네요..기억이나 하실런지..ㅎㅎ
    마지막 으로 인사를 나눈게 도장 인수하셨다는 소식이었는데
    그시간이 꽤 되었네요..
    한국에 들어가면 꼭 찾아뵈야 하는데 ...
    그게 쉽지가 않네요..
    다시한번 정말 축하드리고요 날짜가 언제죠..?ㅎ

  • 멋진남자 | 2011.03.10 11:55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가르치는 사람이 행복하면 그 밑에서 배우는 제자들도 행복해지겠다."
    참 좋은 말입니다.
    제가 한 사람의 교육자로 일하면서 꼭 품고 다녀야 겠어요!

  • 주니.. | 2011.03.17 14:23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축하합니다. 저도 마루님과 비슷한 경우인데...

    저는 6년의 연애 끝에 이번 3월 13일에 결혼을 하였습니다.

    40만원의 사범생활때부터 지켜본 여인과 이제 같이 살고 있습니다.

    지금은 옆에서 맥주 한잔하면서 저는 글을 쓰고 있습니다.

    같이 만나서 소주 한잔 하면서 이야기를 무지 하고 싶을정도로 뵙고 싶을정도네요..

    마루님께 배울점도 많고......

    지역도 가까우니... ^^
    (전에도 이런말을 씀)

    어째튼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정말 축하합니다.

  • MasterMIN | 2011.03.22 02:45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축하드립니다 진심으로 저는 연예4년차인데 아직멀디 먼 이야기인듯싶네요

    제나이도 아직은 많은것은 아니다보니

    하하여튼 정말 진심으로 축하드리구요 체육관 번창하시길바랍니다

    그전의 것들에 댓글을 몇개 달아보았는데

    정말 오래전의 글들이더군요^^

    예전의 고민들은 다푸신건가요?

    돈때문에 조금힘드시드라도

    가족이 생긴후와 생기기전에 대해서 좀나중에써주셧으면합니다~

  • 최관장 | 2011.03.23 00:48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저두 46만원 받고 사범 생활10년하면서 10년만에 차려 체육관한지 언10년되었네요!

    고된 사범생활과 쪼달린 봉급으로 생활하시는 후배,선배님들 고충은 사범님들도 다아시겠지만 현재 나를믿고 이떄까지 보필해준 태권마루님예비신부님께 축하드림니다!
    아울러 결혼 먼저 축하드림니다.
    태권마루님은 정직하고 신념이 있으시니 최고의 지도자가 되실겁니다!

  • 젋은관장 | 2011.03.30 10:04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항상 좋은글 잘 보고 갔는데 결혼하시네요 ^^
    결혼 축하드리고 더욱 더 번창하셨으면 좋겠습니다!

  • 초짜메인사범 | 2011.04.21 00:49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와 축하드립니다.
    오늘 검색하다가 이 사이트 들어와서 너무
    좋은글 좋은 영상 많이 봐서 상당히 감사하게 생각합니다.
    아직 결혼은 안하셨지만 승낙 받으신거 진심으로 축하드리구요^^
    체육관마저 번창하시고 결혼하신후 아이도 건강하게 잘 키우셨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다시 한번 축하드립니다 ^^ 짝짝짝

  • 충남관장 | 2011.05.14 01:28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우와~
    13년간의 사랑 정말 대단하시네요~
    아마 결혼하시면 더 행복하고 잘될것 같습니다.
    아마 사모님 되실분이 굉장히 내조를 잘 해주실듯 하네요.
    정말 정말 부럽습니다.
    저와 연배가 비슷한걸로 알고 있는데 저는 아직 혼자네요..ㅠㅠ
    아무쪼록 결혼 잘 하시고 건강하고 이쁜 아이도 낳으시길 바라겠습니다.
    화이팅!!

  • 권혁준 | 2011.05.18 13:40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항상 좋은 글 보고 그냥 지나쳤는데...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행복한 가정 이루시길~~~!!!

  • 소재민 | 2014.02.03 23:27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저도 태권도 관장을 꿈꾸고 있는 한 청년입니다.
    하지만 대학을 안나온지라 대학이라는 난관과 목숨을 걸고 싸우고 있지만
    저도 당신처럼 난관을 극복하면서 꼭 꿈을 이루겠습니다.
    결혼 진심으로 축하드리고 아이들을 위해 멋진 관장님이 되어주세요 ^^..

  • 부산아라치 | 2014.02.04 12:06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저도 이번에 결혼과 태권도 개원을 동시에 준비중이내요.

    집도 집이지만 체육관 구하기가 쉽지가 않내요..

    부산이나 경남에 인맥도 없어서 더더욱 힘드내요.

    결혼 3년차? 준비중에 도움이될만한 글 잘 보고 있습니다.

    책으로 만들고 싶어도 지내요. 제가 정리해서.ㅎㅎ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